학년이 올라갈 수록, 지능과 성적의 상관관계는 줄어든다고 하며 대학의 경우 20%라고 합니다.

노력과 순응성이 가장 중요하다고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