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간이 좀 나서 인도 여행기 중

가장 내 기준으로 편하게 여행한 사르나트 여행기 올림

아 한국 절 찾아갔다가 오는 길에

동네 개들에게 둘러싸인 적은 있지만... -현지인이 구해주었음-


일단 사르나트는 바라나시에서 차로 한 시간 정도 걸리는 곳임

인도에서 거리를 놓고 보면 근교임

도시 자체는 별로 크지 않은

바라나시 위성도시 정도 된다 보면 됨

주요 볼거리는

사르나트 유적군과 박물관 등이 있음

거기에 약간 떨어져 차우칸디 스투파가 있음

차우칸디는 사진을 못 찍고 시간 없어서 그냥 휙 보고 나왔고 ...


사르나트는 불교 4대 성지-룸비니  보드가야 사르나트 쿠니사가라- 중 하나이고

4대 성지 중 가장 접근성이 좋음

바라나시는 인기 관광지라서 사람들 많이 가니까..

바라나시 머물면서 하루 짬내서 가면 됨

난 바라나시 숙소에서나와 콜카타로 가기 위해 공항 가는 길에 택시 대절해서 갔음

대략 1600루피 줬음

그 정도면 사실 무리한 것은 아님

오토릭샤를 타면 좀 더 저렴한데 오토릭샤 타본 사람 알겠지만 그건 장거리용은 아니라서..-승차감 개 안 좋음-

아 그리고 좀 나이든 불자분이 계시면 사르나트가 녹야원이라 알면 됨

예전 한문 불전에는 사르나트가 아니라 녹야원이라 나오니까-영화 사바하의 사슴 동산이 여기서 기인한 것임


그리고 물가는 관광지라 그런지 좀 쎄다

콜라 한 병이 50루피-콜카타는 그 정도에 20 정도임

구운 땅콩 한 봉지가 40루피 정도


일단 사르나트 박물관

입장료는 내외국인 모두 5루피 ....

그런데 휴대폰 못 들고감

카메라 자체를 들고 가는 경우는 좀 있던데 나는 폰이라서 사진은 없음

인도 불교 유적 하면 나오는 사자와 법륜상이 있고 그 외 힌두교와 불교 관련 유적이 있음

꼼꼼이 보면 한 시간에서 두 시간이면 볼 수 있는 양이고 규모에 비하면 충실한 유물 수를 지니고 있음


사르나트 고고학 유적지

일단

입장료가 자국인 25루피 외국인 300루피임

카드도 되는데

인도는 카드 결제 하나 하는데 기본 3-4분은 잡아 먹는다고 보면 됨

심지어 공항에서도 그 지경이라 .... 다른 가게 결제기로 결제하는 경우도 있음

볼 것은 승원 유적 다메크 스투파 다마라지카 스투파 사슴 동산이 있음

일단 다메크 스투파부터


부처님이 첫 다섯 제자에게 한 설법을 기념한 다메크 스투파
인생이란 참 괴롭다
왜? 집착하니까
그러니까 집착 끊자
어떻게? 8정도로....
이렇게 시작되는 것이 초전법륜이라 하지
그 초전법륜을 기념하는 장소가 다메크 스투파...
위에 보이는 작은 감실은 원래 불상을 둔 곳인데 다 사라지고 없음



부처님 사리를 모신 8개 탑 중 하나였다는 다마라지까 스투파
현재 탑은 헐렸고
사리도 버려졌고 사리함만 델리에 있다고 함
쇠락해진 인도 불교를 생각하면 뭔가 짠한 곳...




사르나트의 이름의 기원이 되는 사슴 동산...
잠깐 사슴 구경 하기 좋음



고고학 유적지 안에 있는 아소카 왕의 비문과 기둥
이 비문의 브리흐마 문자가 해독되면서 여기가 사르나트라는 것이 확인되었다 함

사르나트는 고고학 유적지+박물관+차우다칸디 스투파를 보면 대충 다 보는 것이라 보면 됨
물가는 조금 비싸도-물론 현지인 사는 곳의 전빵에 가서 사면 저렴함-
나름 편하고 좋은 곳이니 참고하기 바람

그리고 인도에서 본 물소 사진





This site is protected by reCAPTCHA and
the Google Privacy Policy and Terms of Service ap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