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경이 된 게임 : 나무게임

16코인의 수학적 확률 : 6.25%

25코인의 수학적 확률 : 31.25%

34코인의 수학적 확률 : 62.5%

 

벌써 6년째다. 2230년, 더위가 조금 꺾일 무렵 34코인의 악몽은 시작되었다.

 

2230년 10월, 갑작스럽게 16코인이 폭주하기 시작했다. 16코인 장인들은 물론 노하우가 없이 접근하는 사람들까지 대박을 맞았다. 16코인 빈도가 25%를 돌파했다.

 

그러나 이 사태가 이렇게까지 장기화될 줄은 누구도 몰랐다.

 

2231년 새해가 밝았다. 늘 그렇듯이 16코인 떡상 지속론과 16코인 멸망론이 팽팽하게 맞섰다. 그러나 흐름은 예상치 못한 방향으로 흘러갔다. 16코인은 조금 수그러들었지만 25코인이 폭주했다. 25코인 빈도가 45%를 돌파하고, 34코인 빈도가 40% 아래로 떨어졌다. 

 

사상 초유의 34코인 대멸망 사태는 2232년, 2233년이 되어서도 여전했다. '올해는 34코인의 해겠지' 라고 생각한 사람들이 줄줄이 파산했다.

 

2234년 11월, 21연속 34코인 멸망사태가 발생하자 대통령은 긴급 담화문을 발표했다.

 

"국민 여러분, 일단 34코인 베팅을 중단하십시요. 새해가 밝으면 34코인 떡상을 노려봅시다. 몇몇 정부 부처 장관들도 이번 사태로 몇천만 포인트를 잃었습니다."

 

한편, 25코인, 16코인에 엄청난 포인트를 쏟아부어 수백억, 수천억 포인트를 달성한 사람들도 많았다. 16코인의 연이은 성공으로 전체랭킹 1위를 달성한 유저 @ㅋ마뫼시 는 50조 포인트라는 엄청난 수치를 달성했다.

 

2235년이 되어도 상황은 똑같았다. 34코인 빈도는 계속 30%를 넘지 못했다. 34코인으로 파산한 사람들은 2천만 명을 넘었다. 분노한 국민들은 34코인의 대부활을 믿는 사이비 종교 '34교'에 빠져들었다. 물론 교활한 교주는 항상 25코인에 베팅했다.

 

2236년 크리스마스, 오랜만에 5연속 34코인이 발생했다. 34코인 부활의 신호탄이었다.

This site is protected by reCAPTCHA and
the Google Privacy Policy and Terms of Service ap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