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떤 느낌이냐면 "그거 OO(사람이름)...오빠라고 할 뻔했다." 이런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