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직히 자업자득이라고 생각한다.

자기 자신을 가꾸는 것에 대해 코르셋이라는 멸칭을 붙여서 어떻게든 자신들보다 더 나은 여성들의 외모를 깎아내려 하고 그들 스스로 가지지 못한, 아니 가지지 '않은' 아름다움을 질투하고 시기하는 모습.

외면뿐만이 아니라 내면마저도 아름답지 못한 그녀들이 추하고, 불쌍하다.
This site is protected by reCAPTCHA and
the Google Privacy Policy and Terms of Service ap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