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지막까지 나무라이브에 상주하신 여러분들께 경의를 표합니다.

 이제까지 나무라이브에 서식했던 우리들에게 위로를 보냅니다.

 

 

 

 

 

망무라이브 만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