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충일을 맞이해서 


625, 연평해전, 천안함, 연평도 포격 사건의 피해자 유가족들을 모아 놓고

청와대에서 만찬 행사를 했는데



그 현장에서 나눠준 팜플렛에 김정은 사진이 걸려 있었음. (위에 두 장의 사진)

특히 연평도나 천안함은 김영철이 주도를 했고  김정은이 연평도 도발 준비를 지시한 정황도 있었는데

그 사건으로 인해 직접적으로 피해를 입은 유가족들을 불러다 놓고 범죄자의 사진을 인쇄해서 나눠줌...



저 사진을 보고 연평해전에서 죽는 순간까지 조타키를 놓지 않고 전사한 한상국 상사의 부인은 급체를 하고 


서정우 하사 어머니도 이게 말이 되냐면서 분노

This site is protected by reCAPTCHA and
the Google Privacy Policy and Terms of Service ap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