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둥이 딸에게 시험문제와 정답을 유출한 혐의로 기소된 숙명여고 전 교무부장 현 모씨가 대법원에서 실형이 확정됐다.



https://www.mk.co.kr/news/society/view/2020/03/258766/





This site is protected by reCAPTCHA and
the Google Privacy Policy and Terms of Service ap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