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능 앞두고는 꼭 한파가 온다더니 그래도 따뜻하던 11월 초였는데 금방 이렇게 추워졌다.

사챈에 올해 수능 보는 학생 있으면 끝까지 열심히 하고 날도 추워졌는데 돌아다니지 말고 컨디션 조절 잘 해서 꼭 좋은 결과 보도록 해라. 이번 수능 망쳐도 재수하면 된다고 생각하면 이번 겨울은 진짜 추운 겨울이 될 거야. (내가 경험해 봐서 안다)

다른 사챈러들도 날 추운데 이제 옷 따뜻하게 입고 감기 조심하고 앞으로 이 나라에 얼마나 더 추운 시절이 올지는 모르겠다만 그래도 항상 마음은 넉넉하고 따뜻하게 품으며 살자. 펭귄은 남극의 무서운 추위를 이길려고 서로 모여서 몸을 부비며 서있다고 하잖아. 내가 다른 사람들에게 차갑게 굴면 결국 남극 한가운데에 광풍을 맞으며 홀로 서게 되는 것이 인생이더라. 날이 추울수록 꽁꽁 얼어붙은 누군가의 손에 따뜻한 커피 한 잔 쥐어주는 인생이 되자.

This site is protected by reCAPTCHA and
the Google Privacy Policy and Terms of Service ap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