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족의 형성과정은

조선시대때 먹고 살기 힘들어서

압록강 바로 건너편 개간해서 먹고 살기 시작함


일제시대때 먹고 살기 힘들고

독립운동 하겠다고 건너감


해방이후에 들어온 사람들도 있겠지만

중공이 된 이후에도 계속 남아서 중국 사람이 됨

6.25때 참전해서 북한하고 전쟁에 가담함


이후 남북체제가 굳어지고

우리가 힘들게 힘들게 경제 발전 하는 사이에

중국에서 잘먹고 잘 살음


이제 우리가 어느정도 먹고 살만 하니까

역사 들먹이면서 같은 조선민족^^

하면서 들어옴

근데 실제로는 한반도에서 이주한 사람들의

2세대, 3세대라 사실상 중국인임

한국어를 좀 잘하는게 특징일 뿐


이게 조선족의 정체성이자 역사 아니냐

덤으로

조선족이란 단어도 안쓰는게 맞다고 본다

이제는 섞이고 섞여서 한족과 동화됬으니까

This site is protected by reCAPTCHA and
the Google Privacy Policy and Terms of Service ap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