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들 보니 다시 사챈 가야겠다.

고구마 먹은 답답함과

답도 없어 한숨 쉬는 답답함의 차이구만

This site is protected by reCAPTCHA and
the Google Privacy Policy and Terms of Service ap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