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켓컬리에서 삼색수제비 냉동을 팔고 있길래, 급식 생각도 나고 해서 사 봤습니다.

오늘은 그걸로 수제비를 만들어 봤습니다. 비도 오니 수제비가 땡기더라구요.



멸치육수를 우려내고 다진마늘, 국간장, 소금, 미림으로 간을 한 뒤, 채썬 당근, 애호박, 양파를 순서대로 넣어 익히고 해동한 수제비도 같이 끓입니다. 바닥에 반죽이 눌어붇지 않도록 조심하며 5분 정도 익히면 완성! 취향에 따라 참기름, 김가루, 깨소금을 뿌립니다.

재료가 그렇게 많이 들어가지도 않고 후다닥 만들었는데도, 시장에서 먹는 듯한 맛이 나서 놀랐습니다. 진짜 맛있어서 한 그릇 뚝딱 해치웠죠 ㅎㅎ

다음에는 같은 반죽으로 칼제비를 한 번 만들어 볼 생각입니다.


비 오는 날엔 축축한 빗소리 들으며 수제비를 드셔 보세요!


+종강까지 앞으로 1주 남았습니다 히히... 지금까지 성적 나온 과목들이 모두 에이쁠이여서 기분이 좋습니다 ㅎㅎ

This site is protected by reCAPTCHA and
the Google Privacy Policy and Terms of Service apply.